대한민국 새 외국인 전용 카지노 19년 만에 문 연다

온카마스터 카지노뉴스

대한민국 새 외국인 전용 카지노 19년 만에 문 연다

모히건 인스파이어의 인스파이어 아레나 입구사진


문화체육관광부는 24일 인천 영종도에 위치한 복합리조트 인스파이어 인티그레이티드리조트(이하 인스파이어)의 외국인 전용 카지노업을 허가했다고 밝혔다. 2005년 그랜드코리아레저(세븐럭카지노) 이후 19년 만의 신규 허가다. 외국 자본이 국내 카지노에 직접 투자해 운영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각 분야 전문가 11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는 지난 19일 인스파이어가 카지노업 허가에 필요한 관련 법상 요건을 모두 갖추고 사전심사 때 제출한 복합리조트 조성 계획을 모두 이행한 것으로 평가했다. 문체부는 이 같은 심의 결과를 반영해 23일자로 카지노업 허가를 결정했다. 아울러 허가 조건에 카지노 외 엔터테인먼트 부문에 대한 지속적 투자와 추가 투자계획 이행을 명시했다.



인스파이어는 전 세계에 8개 복합리조트를 운영하고 있는 모히건이 100% 출자해 국내에 설립한 법인이다. 2016년 3월에 문체부가 추진한 복합리조트 공모 계획에 선정됐고, 이후 외국인 전용 카지노업 예비허가 성격인 사전심사 적합 통보를 받았다.


인스파이어는 이후 7년 동안 외국인 투자 6억9500만달러(약 9304억원) 등 약 16억달러(약 2조1419억원)를 투입해 복합리조트를 개발했다. 지난해 12월까지 2333명을 고용했으며, 오는 2월까지 2400명을 추가 채용할 계획이다.


인스파이어는 인천국제공항 국제업무지역(IBC)-III 약 14만평 대지에 복합리조트를 조성하며 카지노 전용영업장 면적을 시설면적의 4.1% 수준으로 최소화했다. 대신 복합리조트 내에 1만5000석 규모의 다목적 공연장(아레나)을 조성하고, 5성급 호텔객실 1275개, 국제규격 국제회의시설, 대형 실내 워터파크, 쇼핑몰, 식당가 등 다양한 관광 기반 시설을 갖췄다.


특히 인스파이어는 베이징·도쿄·홍콩 등에서 4시간 내에 도착할 수 있는 가능한 인천국제공항과 인접해, 카지노는 물론 한류 문화에 관심 있는 외래 관광객 유치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관측된다.



문체부는 “19년 만의 외국인 전용 카지노업에 대한 신규 허가이자, 경제자유구역법의지정 및 운영에 관한 특별법을 통한 최초 허가”라며 “인스파이어는 복합리조트 내 시설과 연계한 다양한 관광상품 개발 등을 통해 일본과 싱가포르 등 동아시아 복합리조트 개발 경쟁에서 나름의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문체부는 향후 인스파이어의 허가 조건 이행 여부를 비롯해 관련 규제 준수 여부를 지속해서 점검하면서 카지노 산업의 건전한 발전과 관광산업 경쟁력 강화를 도모할 계획이다.


다만 인근 주민들의 반대 목소리도 존재한다. 정부의 카지노 허가에 앞서 주민과 상인들은 구체적인 지역 상생 방안이 마련돼야 한다고 강조해왔다. 4개 주민단체로 구성된 영종용유카지노대책위는 지난 9일 기자회견을 열어 ‘카지노 주민 상생기금’과 ‘카지노 공익재단’ 조성을 요구한 바 있다.


당시 대책위는 “기존 영종도에서 운영 중인 파라다이스카지노와 함께 거대한 카지노 클러스터가 가시화되고 있다”면서 “주민 상생방안이 확정되지 않은 상태에서 인스파이어 카지노에 대한 허가 절차를 반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에 대해 리조트 측은 뚜렷한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이 게시글에 달린 댓글 총 0
+

새글알림

유로스타 메이저 낙
코리안타조 01:00
7/14 비제휴 바카라 후기
뿌링클좋아 01:00
아리아 쿠폰
빨리해서생긴일 01:00
+

댓글알림

화이팅하세요
쑥떡쑥떡 07.13 16:23
헉 어쩌다가 ㅠㅠ
올리고당 07.13 15:50
ㅊㅋㅊㅋ
국물이좋아 07.13 15:47
으찌까
판도라도시락 07.12 14:19
ㅉㅉ
동그람이 07.12 14:19